"인문"에 대한 그린비 검색 결과

칼럼

가난한 사람들을 위한 은행가, 무하마드 유누스
조회(892) 댓글(0)
“돈아, 흐르고 흘러라” —가난한 사람들을 위한 은행가, 무하마드 유누스 콜비츠, _ 굶주린 아이들의 모습에서 어떤 감정이 느껴지는가? 1974년. 방글라데시에 엄청난 기아가 몰아닥쳤고, 어머니와 자식은 땅바닥에 서로 껴안은 채 웅크리고 죽어갔습니다. 길거리에는 굶어죽은 시신들이 쌓여 갔고, 매초마다 죽음이 가까이 오는 것을 느끼며 사람들…
내 인생의 책 - 『미디어의 이해』
조회(1081) 댓글(0)
‘내 인생의 책’을 써 달라는 신문사의 청탁을 흔쾌히 받아들였다. ‘내 인생은 책’이어서 쉬울 거라 생각했다. 후회하는 데 채 10분도 걸리지 않았다. 난감했다. 명색이 출판사 사장이고, 책과 더불어 산 게 20년이 훌쩍 넘는데도, 딱히 떠오르는 책이 없다. 내 출판 경력 20년은 크게 세 시기로 나뉜다. 묘하게도 7년 주기를 띤다. 1기는 출판사를 열고 아이엠에프(IMF)가 한국…
'우리는 대체 누구인가?'를 질문했던 러시아 지식인
조회(1028) 댓글(0)
고전 슬라브주의 사상의 사도들 (1) ― 이반 키레예프스키 최진석 (수유너머 N) 1836년, 문제작 「철학 서한」에서 차아다예프가 세계사 속에서 러시아의 운명이 무엇이냐고 물었을 때, 러시아의 길은 러시아에 있노라고 응답했던 사람들이 있다.(관련글 보기) 서유럽의 당대 문명이야말로 인류 보편의 길이며, 하루라도 더 빨리 그 길에 합류하는 게 러시아가 세계사에 기여하…

쿵푸스매뉴얼